이 사이트의 모든 사진은 DICA-Family 정회원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Home | Link & Friends
사진찾기
꽃/식물/열매 계곡/물 사람/인물 동물/곤충 전통/역사 문화/행사 스포츠 풍경/자연 간판/홍보물 도시/건축 아침/일출 음식/식품 미분류
비밀번호를 잊으셨나요?
디카클럽-WEBCOM-Family
공지사항(Notice)
Family 사랑방(Board)
테마사진방(Gallery)
Family information
 김원중-병원가는길 대표
 박상배-웹디자이너
 박철원-좋은디자인 대표
 연홍근-부산동여고 교사
 윤재환-(주)웹컴 동부산
 이기철-달님별님 발행인
 임규동-경상일보 부국장
 최영도-부산동여고 교사
 최옥석-현장소장
 최재성-(주)웹컴 대표이사


회원가입후
레벨(Lebel) 등급 조정후
사진방에 참여할 수 있습니다.

원본 사진을 올려주세요.

최재성-세상 엿보기
노력의 문
2015-12-11(금) 19:39:16, 1219


[노력의 문]

일생동안 문밖에서 기다리다가 죽은 사람이 있었습니다. 한번도 문안으로 들어가 보지도 못하고 문밖에서 서성거리다가 죽을 무렵이나 되서야 문지기에게 안으로 들어가지 못하게 문을 지키는 이유가 무엇이냐고 물었습니다. 그러자 문지기는 반가워서 말했습니다.

"이 문은 당신의 문입니다. 당신이 말하면 문을 열어 드리려고 여기에 있었습니다"

그제서야 땅을 치고 후회했지만 이미 때는 늦은 뒤였습니다. 문지기에게 열어달라고 부탁을 했거나 열어 보려고 노력을 했더라면 벌써 그 문안으로 들어갈 수 있었을 것입니다.

하지만 저절로 문이 열리기만을 바랐기 때문에 그 문으로 들어설 수가 없었던 것입니다.

내 삶을 사는데 내가 선택하지 않고 내가 시도하지 않으면 아무것도 이루어낼 수 없습니다.

그 누구도 도와주지 않습니다. 내가 의도하지 않아도 저절로 이루어지는 건 나이를 먹는 것 밖에 없습니다. 우린 세상을 살면서 늘 이렇게 시도하지 못한 것에 대해 후회를 하면서 살고 있습니다.

나만의 오늘. 주어진 내 시간과 내 선택의 날, 오늘. 결코 시도하지 않아서 후회되는 삶이 적어도 오늘 만큼은 없으면 좋겠습니다.

어제는 꿈에 불과하고 내일은 단지 환상에 지나지 않습니다. 그러나 오늘을 잘 살아간다면 모든 과거를 행복한 꿈으로 미래를 희망적인 환상의 세계로 만들 수 있을 겁니다.

-인터넷 글 옮김-
로그인을 하셔야 코멘트(덧글)을 쓰실 수 있습니다.
이전글 : 이전글이 없습니다.
다음글 : 잘 살고 있습니다.
    
Family Gallery List
01최영도-교육사랑
02최재성-세상 엿보기
03최옥석-고민이 되네!
04연홍근-여행사진
05김원중-추억 만들기
06이기철-달님별님
07박상배-디카친구
08박철원-재미있는 세상
09윤재환-디카단상
10임규동-사진세상
Copyright (c) 2008 DICACLUB.CO.KR. All Rights Reserved.   디카클럽(dicaclub.co.kr) with WEBCOM-Family ☎ 051-324-2558